비즈

'누리호 관련주'의 추락..."중장기적 투자 필요"

누리호 발사가 부분 성공에 그치면서 방산주들의 주가가 하락하고 있는 가운데, 방산주에 대해 중장기적 투자 관점에서 접근해야 한다는 분석이 나오고 있다. ​ 27일 유가증권시장에 따르면 누리호의 엔진 및 터보펌프를 구축한 한화에어로스페이스는 이날 오전 10시 30분 기준 4만5600원에 거래되고 있다. 21일 누리호 발사 이후 4거래일 연속 하락세다.누리호 체계 총조립을 맡은 한국항공우주(KA

"지원자가 없다"...대규모 채용 나선 스타벅스 구인난

근무환경 논란이 벌어졌던 스타벅스코리아가 '파트너 상생 개선안'을 발표했다. 연말까지 바리스타를 포함한 1600명의 신규 인력을 채용해 파트너 근무환경을 개선할 계획이지만, 구인난에 부딪혀 개선안이 실현될지 미지수다.26일 업계에 따르면 스타벅스코리아는 오는 28일까지

엇갈리는 K배터리...삼성SDI '맑음' LG엔솔·SK '흐림'

국내 배터리 업계의 3분기 실적이 엇갈릴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 ​26일 금융정보업체 에프앤가이드가 증권사의 3분기 실적 전망치를 종합한 결과 삼성SDI는 연결기준 매출액 3조5495억원, 영업이익 3494억원을 기록할 것으로 전망됐다. ​ ​이는 전년 동기 대

이사회

[주주시론] 삼성전자 이사회, JY・국민 빼고 주주만 봐라

"화답으로 보지 말아주세요, 그런 거 아닙니다"지난 24일 삼성이 향후 3년간 반도체·바이오 등 전략 분야에 240조원을 쏟아붓고 4만명을 직접 고용하는 대규모 투자 전략을 발표한 직후 삼성전자 측에서 나온 말이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가석방에 대한 보답 차원에서 대규모 투자 고용 계획을 발표한 것이냐는 질문에 대한 답변이다. 하지만 삼성 측의 입장(?)과는 다르게 이후 포털 사이트는 '이재용의 결단' '투자 보따리' '통큰 화답' 등의 뉴스 제목으로 도배가 됐다. 코로나로 고통 받는 국민들이 경제 활성화 차원에서 이재용 부회

S-이슈

내달 1일부터 일상 회복...유통·식음료 "기대 만발"

전 국민 백신 접종률(2차 기준)이 70%를 넘어선 가운데 내달 1일부터 단계적 일상 회복(위드 코로나)에 돌입한다. 국내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첫 환자가 발생한 지 약 1년 9개월만이다. 위드 코로나에 맞춰 백화점과 대형마트, 식음료 등 유통가의 움직임도 바빠지고 있다.27일 유통가에 따르면 식품업계에서는 각종 오프라인 판촉 행사를 본격화할 것으로 예상된다. 대형마트 시식행사가 대표적이다. 식품업계는 코로나19 이전 대형마트 시식행사 등을 통해 신제품을 홍보했지만, 코로나19 이후에로 대부분의 시식행사가 금지

비즈

'누리호 관련주'의 추락..."중장기적 투자 필요"

누리호 발사가 부분 성공에 그치면서 방산주들의 주가가 하락하고 있는 가운데, 방산주에 대해 중장기적 투자 관점에서 접근해야 한다는 분석이 나오고 있다. ​ 27일 유가증권시장에 따르면 누리호의 엔진 및 터보펌프를 구축한 한화에어로스페이스는 이날 오전 10시 30분 기준 4만5600원에 거래되고 있다. 21일 누리호 발사 이후 4거래일 연속 하락세다.누리호 체계 총조립을 맡은 한국항공우주(KAI) 역시 3만1100원에 거래되며 누리호 발사일인 21일 이후 하락세에 있다. ​ 대표적인 방산주 중 위성항법시스템 장비 업체인 LIG넥스원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