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까말까

[살까, 말까] "경쟁자가 안 보인다"...렌탈 시장 강자 '코웨이'

[편집자주] 워렌버핏은 `10년 보유할 자신이 없으면 10분도 보유하지 마라`고 말했습니다. 주가가 요동치는 국면에서 매수 버튼을 클릭하기 전 알아야 할 가장 기초적 기업 정보를 이 독자들에게 일목요연 제공합니다.◆ 이 회사, 지금 핫한 이유는 코웨이가 국내 렌탈 업계 경쟁자들을 제치고 실적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18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따르면 코웨이는 올 1분기 매출 1조18억원

깜깜이 임원보수 개혁 목소리 커진다…“주총 일주일 전 공시로 뭐하냐”

국내 기업 임원 보수에 문제점이 많다는 전문가들의 지적이 나온다. 대부분 기업에서 과거 실적을 기준으로 현금보상을 해 미래 성장 동력이 부족하며, 임원 개개인이 보수를 위해 어떠한 성과를 이뤘는지 주주에게 설명도 부족하다고 꼬집는다.19일 자본시장연구원과 고려대학교 기업지배구조연구소가 서울 여의도 금투센터에서 ‘임원 보상의 최근 흐름과 규율 체계 개선 방안’을 주제로 정책세미나를 개최했다.

휴마시스, 자사주 매입 79%만 실행…주주 신뢰 바닥

휴마시스가 지분 13% 수준의 자사주 매입에 나섰지만 주가 부양에는 실패했다. 블레이드엔터테인먼트 인수와 리튬 광구 사업을 둘러싼 주주들의 불만이 극에 달했기 때문으로 분석된다.19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휴마시스는 자사주 취득 예정 기간이었던 지난 3월 19일부터 6월

[주주칼럼] 15년 간 재산을 4445배 불린 SK 회장님

지난 17일 최태원 SK 회장이 기자들을 상대로 기자간담회를 열고 이혼 소송 판결에 계산상 치명적 오류가 있다고 주장했다.하지만 기자의 눈길을 끈 대목은 다른 부분이었다. 최 회장이 보유한 주식의 가치가 15년 사이에 무려 4445배나 뛴 점이다. 최 회장은 1994년

주주+

ESG

비즈